...과연 ...
정말 보고도 따라 할 수 있을까 ? 그냥, 난 알려주기만 해야겠다.

암튼, 
야옹이는 요즘에 푹 - 빠져있는 프랑스 TV 프로그램중에, 
M6 에서 하는 'TOP CHEF'를 블로깅하겠다고 결심했다.

사실은 .. 'TOP CHEF 2010'는 4월 5일에 끝났어요 '-' 
하지만, 그 여운을 잊지 못하고 나혼자 되새김질 하면서, 
불어번역도 하고 공부도 하면서, 한국사람들은 프랑스 TV프로그램을 잘 모를테니깐 
소개해 보고싶은 마음에. 내가 하겠다. 



TOP CHEF ? 
-  프랑스 방송 'M6'에서 매년 초마다 하는 프로그램으로
   프랑스의 'Grand Chef' 의 영광과 명예를 두고 펼치는 '요리 서바이벌'이다. 
   '누가 창의적이고 독창적인 요리로, 까다로운 심사위원의 찬사를 받을 수 있을까 '




TOP CHEF 2010 의 자리를 놓고, 프랑스요리의 희망을 이어갈 12명을 선발. 
다들 레스토랑의 수석 요리사 혹은, 자신이 경영하는 레스토랑의 주인등 요리에 일가견이 있는 
젊은 청년들이다. 


이들을 심사하게 될 4명의 심사위원들은 이미, 프랑스의 grand chef
( Ghislaine Arabian, Christian Constant, Thierry Marx et Jean-François Piège )  
* 심사위원님들 포스팅도 곧 할 예정이다! 이분들은, 
현재 프랑스에서 유명레스토랑의 Chef 님들이시니깐 ^^ 

TOP CHEF 2010 에 선발이 되면, 이들에게는 명예뿐만 아니라 그들만의 레스토랑을 가질 수 있도록 
상금 100 000 유로 (한화로 약, 1억5천만원) 를 상금으로 얻게 된다. 

매주마다, 12명의 참가자들은 도전과제에 맞는 요리를 하게 되며, 패자부활전등 다양한 시스템으로
1명의 탈락자가 선정된다. 


이 프로그램에서는, TV프로그램에 가장 많이 나오는, 유명한 요리사 Cyril Lignac가 (MIAM진행자), 
참가자들에게 조언을 해주고 도와주는 코치역할을 수행한다. 
개인적으로 내가 좋아하는 요리사♡ 
이 프로그램을 더 즐겁게 볼 수 있었다 :)

또한, 같은 방송채널에서 하는 'Un dîner presque parfait' 에 출연하여 화제가 되어, 'MIAM' 이라는 프로그램에 리포터로 있는 'Grégory' 가 출전했다. 그레고리에 대해서 하고 싶은 말은 무지하게 많다 ! 
곧 포스팅으로 쏙쏙 밝혀내겠다 !! 



TOP CHEF 에서는 프랑스요리의 새로운 레시피와, 
요리하나에도 요리사의 창작성과, 독창성, 상상력을 엿 볼수있다. 
벌써부터 올해의 top chef 가 누가되었는지 궁금하지 않으세요 ? ^^ 
자자 - 사실, 결과보다 중요한것은 과정이 아니겠습니까 ... (사실, 결과도 매우중요합니다 . . ) 
하지만, 이 선의의 경쟁에서 펼쳐지는 예술과 요리의 향연 ! 

제가 이 요리들을 만들수는 없지만, 번역과 감상을 적절히 섞어서 소개해드릴게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