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02/2010 : Recette du Dips de poulet 'ventres jaunes', sauce barbecue par Grégory.




시험판단기준 - 특선요리(chef), - Brunch
요리시간 45분




' 바베큐소스 닭고기 '   
친숙하고, 간단하게 먹을 수 있는 바베큐소스 닭고기요리 ! 심플해보이지만 패스트푸드같은 느낌보다는, 집에서 간편하게 시켜먹을수있는 00치킨,ㅁㅁ치킨 보다는 '고급스러운 맛'의 바삭바삭한 닭고기요리이다. 



- 2~3인분을 위한 계량 ♡ * 레시피마다 계량이 달라요 :)
+ 닭가슴살 2쪽 
+ 콘푸레이크 25g 
+ 계란노른자 2 
+ 포도씨유 500ml
(소스만들기)
+ 케찹 6숟가락 
+ 백포도주식초 1숟가락


- 레시피♡
+ 닭가슴살을 약10cm정도 길이로 6개정도 잘른다 
+ 계란노른자풀은것에 닭가슴살을 담군후 꺼내어, 콘푸레이크 부순것에 뿌려준다
+ 튀김팬에 2cm정도 포도씨유를 부어 적당한 불(145°) 온도를 맞춘다 
+ 오일에 닭가슴살을 노릇해지고, 포크로 찍어보아 단단해질때까지 튀긴다.
+ 키친타올위에 튀긴닭가슴살을 놓아 기름기를 적당히 빼준다. 
+ 케찹과 백포도식초를 섞어 소스를 만든다
+ 그릇에 보기좋게 담는다. 




<이 요리의 동영상 보기>
! 이 동영상에는 모든 조리과정이 소개되어 있지는 않습니다. 







( TOP CHET 레시피엔, 우리나라에서 구하기 어렵거나 비싼 재료들이 있기 때문에 똑같이 따라하기 보다는 
적절히 우리나라 재료를 대체해 퓨전스타일로 만들어 보는 것도 괜찮을 것 같다 )



- 이 요리를 만든, TOP CHEF 2010 후보 - 





Gregory
(그레고리), 29세 

CHEF A DOMICILE ET CONSULTANT EN GASTRONOMIE 미식가및조언자

;그레고리는 일반인이 참여하는 요리프로그램중에 하나인 “Dîner presque parfait, le combat des régions”(완벽한 저녁식사;지역별 대결편) 에서 찬사를 받으며 프랑스의 많은 사람들에게 알려졌다. 창조성! 그는, 요리에 대한 자신의 열정을 나누고 싶어했다. 그는, 다른 참가자와 비교해서 기술적인 결함을 가지고 있긴 했지만, 그만의 창조성으로 그것을 극복하며 바꾸었다. 그는, 그만의 레스토랑을 만들어 많은 사람들이 프랑스요리를 알리고, 다시 오고싶은 레스토랑을 만들고 싶어한다. 

* 방송을 보면 알겠지만, 그레고리는 한쪽 팔 없이도 요리를 잘 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 또한, 나의 인식도 바꾸어주었다.

그레고리 짱 :)







댓글을 달아 주세요

22/02/2010 : Recette des brochettes de poulet marinées au blini par David Fricaud



시험판단기준 - 특선요리(chef), - Brunch
요리시간 75분
난이도(1-10) : 4



크레이프위의 촉촉한 닭꼬치 ' (야옹이생각 부제: 크레이프위의 사랑의큐피트에 맞은 꼬꼬)  
촉촉하게 익혀진 닭꼬치의 열손실의 방지와 닭꼬치의 소스와 함께 어우러질 크레이프를 맨 아래에 놓았다.
브런치라는 주제에 맞게, 크레이프라는 간단한 빵요리와,
단백질이 풍부하며 다이어트음식으로 각광받는 닭가슴살을 사용하여,
가벼우면서도 든든한 브런치를 만들어냈다.


- 4인분을 위한 계량 ♡ * 레시피마다 계량이 달라요 :)
+ 로즈마리 4줄기
+ 닭가슴살 1쪽
+ 고수 10g
+ 올리브오일 100ml
+ 화학효모 5g 
   ! 화학효모 ? - 주로 제과점에서 사용하는 효모로써, 이스트라고 불려요 -
+ 플레인요플레 10g
+ 달걀1개
+ 고추가루 1g
+ 땅콩오일 20ml
+ 소금,후추 적당량


- 레시피♡
+ 오목한 볼에, 밀가루, 효모, 플레인요플레, 달걀, 고춧가루를 넣고 섞은후 차갑게 보관해요. (크레이프예요)
+ 닭가슴살을 얇게 저며준후에, 잘게썰어준 고수와 올리브오일에 적셔, 차갑게 보관합니다.
+ 팬에 땅콩오일을 둘러줍니다
+ 팬이 달구어지면, 크레이프반죽을 넣고 노르스름해질때 까지 구워줍니다.
+ 마지막으로 닭가슴살을 살짝 튀기는 느낌으로 구워줍니다. 
 + 그릇에 보기좋게 담는다.



<이 요리의 동영상 보기>
! 이 동영상에는 모든 조리과정이 소개되어 있지는 않습니다. 



( TOP CHET 레시피엔, 우리나라에서 구하기 어렵거나 비싼 재료들이 있기 때문에 똑같이 따라하기 보다는 
적절히 우리나라 재료를 대체해 퓨전스타일로 만들어 보는 것도 괜찮을 것 같다 )





- 이 요리를 만든, TOP CHEF 2010 후보 - 




DAVID (다비드), 28세
CHEF DE CUISINE
; 100% 스스로 배운 요리. 그의 능력은 오랜시간과 노력의 결과이다. 다비드는 수많은 여행을 통해서 새로운것을 발견하거나 창조하는걸 좋아한다. 그는 군인처럼 까다롭운 성격으로 조활동과 같은 단체전에서 그의 동료들에게 철저하게 행동하기도한다. 사실상 그의 전문적인 직업은 그만의 레스토랑을 갖는 것이지만 그는, 퀘벡에서 셀린디옹의 어머니와 함께 프로그램 진행을 함께 하기도 했었다고 한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과연 ...
정말 보고도 따라 할 수 있을까 ? 그냥, 난 알려주기만 해야겠다.

암튼, 
야옹이는 요즘에 푹 - 빠져있는 프랑스 TV 프로그램중에, 
M6 에서 하는 'TOP CHEF'를 블로깅하겠다고 결심했다.

사실은 .. 'TOP CHEF 2010'는 4월 5일에 끝났어요 '-' 
하지만, 그 여운을 잊지 못하고 나혼자 되새김질 하면서, 
불어번역도 하고 공부도 하면서, 한국사람들은 프랑스 TV프로그램을 잘 모를테니깐 
소개해 보고싶은 마음에. 내가 하겠다. 



TOP CHEF ? 
-  프랑스 방송 'M6'에서 매년 초마다 하는 프로그램으로
   프랑스의 'Grand Chef' 의 영광과 명예를 두고 펼치는 '요리 서바이벌'이다. 
   '누가 창의적이고 독창적인 요리로, 까다로운 심사위원의 찬사를 받을 수 있을까 '




TOP CHEF 2010 의 자리를 놓고, 프랑스요리의 희망을 이어갈 12명을 선발. 
다들 레스토랑의 수석 요리사 혹은, 자신이 경영하는 레스토랑의 주인등 요리에 일가견이 있는 
젊은 청년들이다. 


이들을 심사하게 될 4명의 심사위원들은 이미, 프랑스의 grand chef
( Ghislaine Arabian, Christian Constant, Thierry Marx et Jean-François Piège )  
* 심사위원님들 포스팅도 곧 할 예정이다! 이분들은, 
현재 프랑스에서 유명레스토랑의 Chef 님들이시니깐 ^^ 

TOP CHEF 2010 에 선발이 되면, 이들에게는 명예뿐만 아니라 그들만의 레스토랑을 가질 수 있도록 
상금 100 000 유로 (한화로 약, 1억5천만원) 를 상금으로 얻게 된다. 

매주마다, 12명의 참가자들은 도전과제에 맞는 요리를 하게 되며, 패자부활전등 다양한 시스템으로
1명의 탈락자가 선정된다. 


이 프로그램에서는, TV프로그램에 가장 많이 나오는, 유명한 요리사 Cyril Lignac가 (MIAM진행자), 
참가자들에게 조언을 해주고 도와주는 코치역할을 수행한다. 
개인적으로 내가 좋아하는 요리사♡ 
이 프로그램을 더 즐겁게 볼 수 있었다 :)

또한, 같은 방송채널에서 하는 'Un dîner presque parfait' 에 출연하여 화제가 되어, 'MIAM' 이라는 프로그램에 리포터로 있는 'Grégory' 가 출전했다. 그레고리에 대해서 하고 싶은 말은 무지하게 많다 ! 
곧 포스팅으로 쏙쏙 밝혀내겠다 !! 



TOP CHEF 에서는 프랑스요리의 새로운 레시피와, 
요리하나에도 요리사의 창작성과, 독창성, 상상력을 엿 볼수있다. 
벌써부터 올해의 top chef 가 누가되었는지 궁금하지 않으세요 ? ^^ 
자자 - 사실, 결과보다 중요한것은 과정이 아니겠습니까 ... (사실, 결과도 매우중요합니다 . . ) 
하지만, 이 선의의 경쟁에서 펼쳐지는 예술과 요리의 향연 ! 

제가 이 요리들을 만들수는 없지만, 번역과 감상을 적절히 섞어서 소개해드릴게요 ^.^ 








댓글을 달아 주세요